UPDATED   2020. 11. 10(화) 15:23
페이지상단으로이동

AI 문자 통역 서비스 소보로, 5억원 투자 유치

    • 김진범 기자
    • |
    • 입력 2019-01-15 18:59
    • |
    • 수정 2019-04-01 11:35

인공지능(AI) 문자 통역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타트업 소보로(소리를보는통로)가 디쓰리쥬빌리파트너스로부터 5억원 투자를 유치했다고 1월14일 밝혔다.

소보로는 청각장애인의 의사소통과 정보 접근을 위해 AI 기반으로 실시간 음성-문자 변환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타트업이다. 기존 통역 지원 서비스 비용이 부담됐던 청각장애인에게 저렴한 비용으로 실시간 자막을 제공하고 있다.

외국어 문자 통역 서비스도 제공한다. 영어, 중국어, 일본어 등 외국어 설정이 가능해 외국어를 실시간 자막으로 볼 수 있다.

소보로는 정식 서비스가 출시된 후 누적 구매 시간이 3500시간을 넘어섰다. 현재 국립특수교육원, 서울애화학교, 청음복지관, 한국장애인고용공단 등을 포함해 총 18곳의 교육 및 일반 기관에서 사용하고 있다.

이번 투자를 진행한 디쓰리쥬빌리파트너스 심현재 심사역은 “소보로는 최근 주목받고 있는 레하케어(Reha Care) 분야의 기술 기반 스타트업으로 교육기관, 병원 등에서 발생하는 청각장애인의 의사소통 문제를 해결하고자 하는 미션을 가지고 있다”라며 “향후 다양한 기관과 개인이 소보로를 활용하면서 회사가 더 큰 임팩트를 창출해 나갈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김진범 기자

댓글 [ 0 ]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이후 사용가능합니다.
댓글등록
취소
  • 최신순
닫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세상을 바꾸고 있는 블록체인과 IT 관련 이야기를 쉽고 재미있게 만나보세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