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 11. 10(화) 15:23
페이지상단으로이동

ZTE, 세계 최초 언더 스크린 카메라 스마트폰 'ZTE 액손 20 5G' 출시...中 외 판매는 글쎄?

    • 고다솔 기자
    • |
    • 입력 2020-09-03 16:56
    • |
    • 수정 2020-09-03 16:56
[출처: ZTE 홈페이지]

중국 스마트폰 제조사 ZTE가 세계 최초로 디스플레이에 전면 셀프카메라가 내장된 5G 스마트폰 '액손 20 5G(Axon 20 5G)'를 출시했다. 크기는 6.92인치로, 디스플레이에는 OLED 패널이 적용됐다. ZTE는 전면 카메라와 디스플레이 성능의 균형을 맞추기 위해 유기성 필름과 무기성 필름으로 구성된 투명성이 높은 소재를 적용했다. 이 덕분에 전면 카메라의 빛 조절 기능이 향상됐다.

빌트인 독립 듀얼 컨트롤 칩과 통합된 드라이버 서킷이 탑재돼, 전면 카메라와 디스플레이 간 뛰어난 색상 동기화 기능을 선보인다.

전면 카메라의 셀프카메라 알고리즘은 여러 조명 환경에서 카메라 성능을 최대화하고, 동작범위 자동 조정 기능도 지원해, 사진의 선명도와 이미지 대비도가 개선됐다.

ZTE 액손 20 5G는 언더 스크린 카메라 스마트폰이라는 점 외에도 세계 최초로 풀스크린을 구현해낸 제품이라는 점에서도 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전면 셀프카메라가 디스플레이에 내장된 덕분에 다른 제품에서 볼 수 있는 노치디자인이나 카메라 렌즈 펀치 홀, 베젤 등이 사라졌다. 액손 20 5G의 디스플레이가 10비트의 컬러 심도와 함께 DCI-P3 색 영역을 100% 구현한다는 점도 주목할 만한 부분이다.

이 외에도 360도 통합 디자인과 지능형 폐쇄 루프 튜닝 기술이 적용된 ZTE의 슈퍼 안테나 2.0이 탑재된 부분도 주목할 만하다. 슈퍼 안테나 2.0 덕분에 사용자들은 어디서나 안정적이면서도 빠른 속도로 5G 네트워크에 연결할 수 있으며, 영상과 파일을 빠르게 다운로드할 수 있다.

ZTE 액손 20 5G는 세계 최초 언더 스크린 카메라 스마트폰이라는 점에서 스마트폰 업계의 주목을 받으며 중국에서 출시됐다. 그러나 아직까지 중국을 제외한 다른 국가의 출시 일정은 불투명해, 현재 국내에서는 구입하기 어렵다.

한편, 미국의 온라인 테크 매체 더버지는 ZTE 액손 20 5G의 카메라에 대해, "ZTE 외에도 오포와 샤오미 등 여러 스마트폰 제조사들도 언더 스크린 카메라 출시 가능성을 언급한 바 있다. 그러나 아직까지는 ZTE가 선보인 언더 스크린 카메라가 실제로 아이폰이나 구글 픽셀폰 등 기존의 다른 제품들처럼 뛰어난 카메라 기능을 구현할 수 있을 지는 의문"이라고 평가했다.

고다솔 기자

댓글 [ 0 ]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이후 사용가능합니다.
댓글등록
취소
  • 최신순
닫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세상을 바꾸고 있는 블록체인과 IT 관련 이야기를 쉽고 재미있게 만나보세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