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 11. 10(화) 15:23
페이지상단으로이동

올해 글로벌 IoT 시장 지출 800조원 넘어… 한국 '세계 5위' 성장

    • 김진범 기자
    • |
    • 입력 2019-01-10 10:10
    • |
    • 수정 2019-04-01 18:06
▲     © 김진범

올해 글로벌 사물인터넷(IoT) 관련 지출이 800조원을 넘어서고 2022년까지 1100조원대로 늘어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특히 한국이 미국, 중국, 일본, 독일과 함께 IoT 지출 '톱5' 국가에 포함돼 시장 성장을 주도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10일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IDC에 따르면 최근 발간한 ‘글로벌 IoT 지출 가이드(Worldwide IoT Spending Guide)’를 보면 올해 전 세계 IoT 관련 지출 규모는 전년 대비 15% 증가한 약 835조원(7450억 달러)로 추산됐다.

국가별 예상 지출액은 미국과 중국이 각각 1천940억달러와 1천820억달러에 달했으며, 일본(654억달러)과 독일(355억달러)이 그 뒤를 이었다. 한국은 257억달러로 프랑스(256억달러)와 영국(255억달러) 등을 제치고 5위에 올랐다.

IDC는 2022년에는 글로벌 IoT 지출 규모가 약 1120조원(1조 달러)로 늘어날 것으로 예상했다.

특히 IDC는 스마트홈, 스마트가전 등 일반 가정에서의 활용사례가 급증할 것으로 봤다.

IDC는 소비재 산업에서 IoT 지출이 올해 약 120조원(1080억 달러) 수준으로 달할 것으로 예측했고 오는 2022년까지 연평균 17.8%의 가파른 성장률을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다. 이는 전체 산업 중 가장 높은 수치다.

IDC는 “IoT 지출이 확대되면서 초연결사회로의 진입이 가속화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김진범 기자

댓글 [ 0 ]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이후 사용가능합니다.
댓글등록
취소
  • 최신순
닫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세상을 바꾸고 있는 블록체인과 IT 관련 이야기를 쉽고 재미있게 만나보세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